4번째 오신 이 미카엘라 선생님 부부 > 꽃동네 포토 앨범 (Photo)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꽃동네 포토 앨범 (Photo)

4번째 오신 이 미카엘라 선생님 부부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마지아
댓글 0건 조회 19,511회 작성일 17-11-16 02:39

본문

4 번째 오신 이 미카엘 선생님 부부의 열매 입니다.

아이티 꽃동네를 또 가난한 이에 대한 사랑과 열정이 그분들의 마음을 불사릅니다.

함께 온 의사 간호사 봉사자 분들이 얼마나 짧은 기간을 알차게 보내고 가셨는지 그리고 앞으로 아이티 꽃동네에 한 역사의 획을 그을 수술이 진행되었던 멋진일도 일어 났습니다.

의료진이 아닌 분들은 정신병동에 벽 페인트 칠을 깨끗하게 잘 해주셨습니다. 뒷정리까지...

모두가 한마음으로 기쁘게 봉사하고 가는 것이 사실 쉽지 않은데 정말 감사합니다.

이분들이 아이티를 방문하기까지 뉴저지에서 후원해 주신 많은 분들의 마음도 함께 주님께 올려드립니다.

주님의 축복을 빕니다.

사랑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54건 1 페이지
꽃동네 포토 앨범 (Photo)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Admin 39721 05-14
공지 Admin 25931 09-17
공지 Admin 19173 07-23
공지 Admin 18711 07-13
공지 Admin 18463 06-30
공지 Admin 17138 01-29
48 세작 8505 07-18
47 마지아 11455 05-17
46 Admin 12407 05-12
45 Admin 12025 05-12
열람중 마지아 19512 11-16
43 Admin 34774 10-10
42 Admin 37245 08-09
41 Admin 37126 08-08
40 Admin 18498 01-30
39 Admin 20193 01-30
38 Admin 28780 09-12
37 Admin 26362 09-12
36 Admin 22372 09-12
35 Admin 28195 09-12
34 Admin 10358 03-18
33 Admin 12871 02-23
32 Admin 13262 11-22
31 Admin 14814 09-17
30 Admin 8811 09-17
29 Admin 13891 09-17
28 Admin 5856 08-21
27 Admin 3249 06-16
26 Admin 2721 06-16
25 Admin 2637 06-16

검색



아이티 꽃동네 (Haiti_Kkottongnae)

’꽃동네’는 사랑의 결핍 때문에 가정과 사회로부터 버림받아 길가에서 다리 밑에서 아무 말 없이 죽어가는 ’의지할 곳 없고 얻어먹을 수 있는 힘조차 없는’ 분들을 따뜻이 맞아들여 먹여주고 입혀주고 치료해주며, 하느님의 사랑을 알고 살다가 돌아가시면 장례해드리는 데까지 보살펴드리는 사랑과 구원의 공동체입니다.

  • 509-3442-9220
  • Rte Nationale #3, Beudet-Meyer, Croix des Bouquets, Haiti
Copyright © haitikkot.org All rights reserved.